기사검색

"비정규직 이제 그만, 1천명 장기해고 청와대가 해결하라"

가 -가 +

김철관
기사입력 2021-02-25

▲ 철도노조 코레일 네트윅스지부-철도고객센터지부 서울역 장기농성장     © 


장기 파업 중인 코레일 자회사 비정규직 노동자들이 해고자복직과 기재부 예산편성지침을 폐기하라고 촉구했다.

 

서울역 대합실에서 무기한 농성을 진행하고 있는 전국철도노동조합 코레일네트윅스지부·철도고객센터지부가 지난 24일 비정규직 처우개선에 대해 대통령이 약속을 지켜야 한다고 촉구했다.

 

코레일 용역자회사 비정규직 해고노동자인 이들은 “1000명의 장기해고사태를 청와대가 해결하라며 최저임금 강요하는 정부지침을 폐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청와대는 정부 부처와 공공기관 간의 책임 떠넘기기를 중단하고 해고자 복직 및 기재부 예산편성 지침을 폐기해 공공부문 용역자회사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대자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