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카프성모병원, 코로나19 사회약자 지원 기탁

가 -가 +

김철관
기사입력 2021-02-19

▲ 기탁식     © 김철관


한국중독연구재단 카프성모병원이 코로나19로 힘든 사회약자 지원을 위해 바보의 나눔에게 1700여만원을 기탁했다.

 

재단법인 한국중독연구재단 카프성모병원과 재단법인 바보의 나눔은 17일 오후 2시 바보의 나눔’ 회의실에서 만나 기탁식을 했다.

 

기탁식에는 한국중독연구재단 카프성모병원 이준석 원목실장(신부), 엄두선 사무국장조남철 원무부장이바보의 나눔의 우창원 사무총장(신부)가 참석했다.

 

한국중독재단 카프성모병원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장기화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과 사회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지난 2016년 12월부터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모금을 시작해 1755여 만원을  모아, 이날 바보의 나눔에 기탁했다. 지난해 3월에도 바보의 나눔에 300만원을 기탁한 바 있다. 카프성모병원 임직원들은 병원 내 치료를 받고 있는 회복자, 사회약자에 대한 후원도 해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대자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