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문재인 대통령 "작년 OECD국가 중 최고 경제성장"

가 -가 +

김철관
기사입력 2021-01-11

▲ 문재인 대통령     ©


문재인 대통령이 11일 오전 10시 청와대 신년사를 통해 “2021년은 우리 국민에게 '회복의 해포용의 해도약의 해'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 경제는 지난해 OECD 국가 중 최고의 성장률로 GDP 규모 세계 10위권 안으로 진입할 전망이며 1인당 국민소득 또한 사상 처음으로 G7 국가를 넘어설 것으로 예측된다고 밝혔다.

 

코로나19와 관련해서도 정부는 국민과 함께 3차 유행을 조기에 끝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다음 달이면 백신 접종을 시작할 수 있다우선순위에 따라 순서대로 전 국민이 무료로 접종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권력기관 개혁은 견제와 균형을 이루는 일이라며 법질서가 누구에게나 평등하고 공정하게 적용되도록 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한반도 평화와 번영이 국제사회에도 도움이 된다는 것을 남북은 손잡고 함께 증명해야한다며 전쟁과 핵무기 없는 평화의 한반도야말로 민족과 후손들에게 물려주어야 할 우리의 의무라고 말했다.

 

이어 정부는 미국 바이든 행정부의 출범에 발맞추어 한미동맹을 강화하는 한편 멈춰있는 북미대화와 남북대화에서 대전환을 이룰 수 있도록 마지막 노력을 다하겠다고도 했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를 겪으면서 보건돌봄운송환경미화콜센터 종사자와 같이 우리의 일상 유지를 위해 없어서는 안 될 필수적인 역할을 하는 분들의 노고를 새롭게 깨닫게 됐다“'모두의 안전이 나의 안전'이라는 사실을 되새기면 함께 행동에 나설 수 있었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대자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