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오정훈 언론노조위원장 "언론관련 법과 제도 혁신해야"

가 -가 +

김철관
기사입력 2020-12-02

▲ 오정훈 언론노조위원장     ©


오정훈 전국언론노조위원장이 1일 오후 한국인터넷기자협회 창립 18주년 축사를 통해 미디어환경을 혁신적으로 바꿔내고 제대로 된 언론활동을 할 수 있도록 법제도 개선을 해야한다고 국회와 문재인 정부에게 촉구했다.

 

오정훈 전국언론노조위원장은 1일 오후 서울 프레스센터 20층 프레스클럽에서 열린 ‘2020년 한국인터넷기자협회 창립 18주년 기념식 및 한국인터넷기자상 시상식에서 축사를 했다.

 

먼저 오정훈 위원장은 한국인터넷기자협회 창립 18주년을 축하드린다며 인터넷기자들이 권력으로부터 독립된 언론을 위해 노력해 자부심을 가질 수 있는 점을 깊이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오늘날과 같이 저널리즘의 신뢰도가 떨어진 마당에제대로 된 언론제대로 된 보도를 해 나가고 가짜뉴스와 허위조작정보를 퇴치해 나가는 그런 모습을 다시 돌아봐야 할 것이라며 이런 선순환을 만들어야 하는 것이 언론인들의 책무라고 생각한다고 피력했다.

 

그는 전국언론노조 1만 5000천 조합원들은 스스로가 언론개혁에 대상이기도 하지만언론개혁에 핵심 동력이기도 한다며 언론노조는 오늘날 언론의 위기 속에서도방송과 신문뉴스통신사의 절대적 위기 아래에서도 권력으로부터 독립하고 자본으로부터 독립하고 그리고 국민들로부터 신뢰받는 언론이 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언론개혁 문제에 대해 정부가 징벌적 손해배상제도와 가짜뉴스 퇴치에만 매달리고 있는 점이 매우 아쉽다며 언론노조 입장에서는 거의 20년 동안 변화된 미디어환경 안에서 구조적으로 어떤 것이 문제가 되었는지 지적했고그것을 법제도 개선으로 또한 새로운 언론의 형태새로운 뉴스유통구조를 제대로 국민들한테이용자들한테 돌려줄 수 있는 제도를 만들어야 된다고 누누이 얘기해 왔다고 전했다.

 

오 위원장은 현재까지도 방송법이든 신문법이든 포탈관련법이든 제대로 개정된 것이 없다며 “20년 동안 한 번도 개정되지 않았다앞으로 문재인 정부에서도 관련법 개정을 추진을 할지 의문스러운 지점이라고 지적했다.

 

특히 언론노조와 많은 시민사회가 미디어개혁국민위원회’ 설치를 지난 2년 동안 요구해왔지만 아직도 설치가 될지안 될지 여부조차 알 수가 없다며 이번 기회에 문재인 정부가 임기를 다하기 전에 20년 동안 못했던 것을제도적으로 구조적으로 혁명적으로 변화를 일으켜야 한다미디어환경을 혁신적으로 바꿔내고 제대로 된 언론활동을 할 수 있도록 법제도 개선을 해야한다고 재차 강조했다.

 

이어 그런 의미에서 지난 9월에 나온 미디어개혁시민네트워크 보고서가 많은 시사점을 주고 있다며 이를 참고해 법제도 개선에 나섰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오 위원장은 현재 방송의 질적 개선을 위한 방송법안이 발의됐다신문의 편집권 독립을 보장해야 한다는 의무조항이 들어가 있는 신문법안도 발의돼 있다이러 법안들이 바로 국회 통과할 수 있도록 정치권과 언론계 모두가 노력해야 될 것이라며 방송법신문법 개정의 가장 핵심은 지배구조를 시민들에게 돌려드리고 제작의 자율성과 편집권의 독립을 보장하는 것이다한국인터넷기자협회와 함께 전국언론노조가 미디어개혁을 위해 끝까지 투쟁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축사를 한 김동훈기자협회장은 "국가보안법이 취재의 자유를 위축하고 있다"며 "징벌적 손해배상제도 도입은 언론자유를 침해한다는 입장에서 언론인들이 굉장히 우려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 수상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한국인터넷기자협회 창립 18주년 기념식에 이어 참언론상특별상우수의정상지방의정상, NGO평화통일상노동존중사회상국제교류상 등 한국인터넷기자상 시상식이 이어졌다.

 

2020년 한국인터넷기자상 참언론상은 권력형 비리와 노동인권 문제 등 사회 모순을 끈질기게 탐사보도한 강진구 <경향신문> 노동전문기자가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한국인터넷기자상 특별상은 김성후 <기자협회보편집국장이 수상을 했다김 편집국장은 남북 언론교류와 신문법 시행령 문제점 보도 등을 통해 언론 및 인터넷언론 발전에 기여했다.

 

우수의정상에는 코로나19 방역안전과 의료시설 강화를 위해 노력한 더불어민주당 허종식 의원(부인)이 수상했다.

 

지방의정상 송아량 서울시의원노동존중상 우분투 사회연대연구소 소장, NGO상 이윤경 참교육학부모회 서울지부장평화통일상 정연진 Action One Korea 상임대표국제교류상 유경의 STS&P 집행위원장이 각각 수상을 했다. 이날  행사 참석자들은 온도 체크, 마스크 쓰기, 사회적 거리두기, 연락처 기입 등 보건 당국의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켰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대자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