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5.18 망언,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퇴출하라"

가 -가 +

김철관
기사입력 2019-02-24

▲ 5.18망언 규탄 범국민대회     © 이명옥


5000
여명의 5.18 민주화운동 망언 규탄 범국민대회 참가자들이 “5.18역사왜곡처벌법 제정을 촉구했다.

 

23일 오후 2시 서울 청계광장에서 5.18 시국회의, 5.18역사왜곡처벌광주운동본부가 공동 주최한 5.18 망언 규탄 범국민대회가 열렸다.

 

이날 참가자들은 5.18 민주화운동 왜곡·모독·망언 3인 자유한국당 국회의원 퇴출 5.18학살 역사왜곡 처벌법 제정 자유한국당 해체 등을 촉구했다.

 

특히 참가자들은 ‘5.18망언 3인 국회의원 퇴출’, ‘자유한국당 5.18조사위원 추천권 반납하라’, ‘5.18역사왜곡 폄훼 김진퇴-이종명-김순례 OUT’, ‘자유한국당 해체’, ‘탄핵 폐족 보수잔당 망언의원 제명하라’, ‘5.18역사왜곡 처벌법 제정’, ‘5.18모독 역사왜곡 처벌하자등의 다양한 손팻말을 들었다.

 

무대 올라 마이크를 잡은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때만 되면 5.18을 정치적으로 이용하는 세력들이 피해자와 광주시민들의 아픈 가슴과 상처를 후벼 파고 있다"다시는 5.18을 왜곡하고 모독하는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 이번에는 확실하게 책임을 묻고 역사왜곡처벌특별법을 제정하기 위해 국민적 역량을 결집시키자고 호소했다.

 

▲ 거리행진     © 안진걸

 

이철우 5.18기념재단 이사장도 자유한국당 의원의 5.18 망언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역사왜곡 처벌법을 제정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국회가 여야 합의해 광주 5.18특별법을 만들고, 5.18을 국가기념일로 제정했다, 이것을 왜곡하는 것을 우리가 용납할 수 있겠냐명약관화한 역사적 사실을 가지고 이렇게 거짓뉴스를 퍼뜨리는 시대를 우리는 용납할 수 없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범국민대회 참석 이후 SNS(쇼셜네트워크서비스)를 통해 민주주의를 무너뜨리고 공동체를 파괴하는 일에까지 관용할 수 는 없다“ 5.18관련 망언을 계속하는 자들은 마땅히 처벌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또 다른 발언자인 박석운 5.18시국회의 공동대표(한국진보연대 대표)민주주의를 짓밟은 전두환 일당의 군사쿠데타에 항거해 일어난 5.18민중항쟁은 불의를 타파하고 정의를 바로세우기 위한 숭고한 민주항쟁이었다적폐청산을 제대로 청산하지 못한 것이 5.18 모독 망의 도 다른 원인이라고 밝혔다.

 

이어 박 공동대표는 5.18학살 역사왜곡처벌법 제정, 5.18모독망동 3명 국회 퇴출, 5.18 비호하는 자한당 해체, 지만원 구속, 전두환 구속, 적폐청산 등의 구호를 외쳤다.

 

경주에서 올라온 김경주 학생은 시민발언대를 통해 광주 민주화 운동은 절대적으로 민주화운동"이라며 저는 광주와는 관련이 없지만, 민주화 운동이라는 가치를 안다고 말했다. 이어 ”5.18을 모독하고 있는 자유한국당과, 춘천에서 망언을 퍼트리고 있는 김진태 의원을 그냥 나둬야 되겠냐""이런 정치인들을 국민의 힘으로 징계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광주시민 강금수 씨는 과거 민주화를 위해 광주 거리에서 여기에 있는 여러분과 같이 시위를 했다, 그런데 계엄군들이 시민들을 죽었다내 아들이 죽은 그 시간이 지난 게 아니라 멈춰져 있다고 말했다.

 

▲ 광주광역시교육청 참가자들이 5.18 바른교육 실천을 다짐했다.     © 안진걸

 

지만원 씨에 의해 북한군으로 표적이 되고 있는 5.18 시민군 곽희성 씨는 자신과 두 명의 아들이 군 복무를 다했다, 그런데 왜 내가 북한군이냐민주주의를 위해 힘쓰신 모든 분들을 욕하지 말아 달라"고 피력했다.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농성 중인 10여 명의 5.18 희생자 어머니들도 무대에 올라 '광주출정가'를 불렀다. 이들은 ‘5.18역사왜곡 자유한국당 망언의원 퇴출이라고 쓴 몸자보를 입었다.

 

오후 3시경 대회가 끝나고 참가자들은 ‘5.18망언 비호하는 자유한국당 해체하라등의 플랜카드를 앞세우고 청계광장에서 세월호 광화문 광장까지 행진을 진행했다.

 

▲ 한 참가자가 5.18망언 규탄하는 그림을 선보이고 있다.     © 이명옥

 

이날 5.18망언 규탄 범국민대회에는 송갑석 더불어민주당의원, 민주평화당 정동영 대표와 장병완 원내대표, 이상규 민중당 대표, 정의당 심상정 의원과 윤소하 의원, 박원순 서울특별시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김영록 전남도지사,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장휘국 광주시교육감 등 주요 정치인과 광역단체장, 교육감 등이 참석했다.

 

 

 

같은 시각 서울 광화문 주변에서 극우 보수단체 태극기부대가 맞불집회를 열었다. 이날 태극기부대 참가자와 5.18망언 규탄 범국민대회 참가자 사이에 약간의 실랑이도 이어졌다. 태극기부대 집회 참가자들은 ‘5.18은 폭동이다’, ‘5.18유공자 공적조사 공개하라등을 외쳤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대자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