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이태원-세월호 참사, 희생자 추모 설날 합동차례

가 -가 +

김철관
기사입력 2024-02-11

▲ 두 번째 설을 맞이한 이태원 참사 희생자 추모 합동차레  © 이현우


10.29 이태원참사 희생자와 4.16세월호참사 희생자들을 추모하는 설날 합동 차례가 10일 오후 열렸다.

 

이태원참사 유가족과 함께 하는 설맞이 떡국 나눔행사가 10일 3시 서울시청광장 분향소에서 유가족, 시민, 종교인 등 15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열렸다.

 

두 번째로 찾아온 이태원 참사 설맞아 떡국 나눔행사는 유가족을 비롯한 시민들이 서울광장 분향소를 찾아 지난 1년 3개월간 진상규명을 위해 애쓴 이태원 참사 유가족분들을 만나 떡국 나눔과 위로의 자리를 마련한 것이다.

 

이 자리에서 이정민 이태원참사 유가족협의회 운영위원장은 "지난해 진상규명을 위한 첫걸음을 떼었지만 무참히 거부당했다"며 "올해도 진상규명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고, 몸을 불사를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서울시의회 앞 세월호참사 기억공간에서는 열 번째 설을 맞는 4.16 세월호 희생자들을 위한 합동 차례와 유가족을 위로하는 자리도 마련됐다.

 

세월호-이태원참사 희생자 추모와 유가족을 위한 설 떡국 나눔행사에 다녀온 조현진 씨는 10일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올해도 어김없이 설날이 찾아와 10.29 이태원 참사 유가족과 10주기를 맞는 4.16 세월호 참사 유가족들과 함께 했다”며 “안전한 사회, 안전한 나라, 만들기 위해 잊지 않고 끝까지 함께 하겠다”고 피력했다.

▲ 열 번째 맞은 설날 세월호참사 희생자 서울시의회 앞 기억공간 합동차례식 모습  © 이현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대자보. All rights reserved.